닫기

현재 읽고 계신 기사는
유료기사 입니다.

비회원도 읽을 수 있는 무료기사로 전환된 후, 소셜미디어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닫기

美, '종교자유 특별우려국'에 북한 21년째 지정…푸틴 와그너그룹 특별우려단체에

  • 김능현 기자
  • 2022-12-03 17:18:51
美, '종교자유 특별우려국'에 북한 21년째 지정…푸틴 와그너그룹 특별우려단체에
나토 외교장관회의 참석한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AP연합뉴스


미국이 2일(현지시간) 북한을 21년 연속 '종교자유 특별우려국'(CPC) 에 지정했다고 AFP통신이 보도했다.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은 성명에서 "버마(미얀마), 중국, 쿠바, 에리트레아, 이란, 니카라과, 북한, 파키스탄, 러시아, 사우디아라비아, 타지키스탄, 투르크메니스탄을 종교자유 특별우려국으로 지정한다"고 밝혔다.


미 국무부는 매년 세계 각국 종교 자유를 평가해 특별우려국과 특별감시국 등으로 지정하는데 북한은 지난 2001년부터 CPC 명단에 포함됐다.


블링컨 장관은 특별 우려단체로 러시아의 민간 군사 조직인 와그너 그룹과 이슬람국가(IS), 탈레반, 알-샤바브, 보코하람을 지정했다. 와그럭드룹은 푸티의 사병이라 불리는 특별군사조직이다.


앞서 미국 국제종교자유위원회(USCIRF)는 북한을 비롯한 15개국을 종교자유 특별우려국으로 지정할 것을 미 국무부에 권고한 바 있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