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현재 읽고 계신 기사는
유료기사 입니다.

비회원도 읽을 수 있는 무료기사로 전환된 후, 소셜미디어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닫기

롯데정밀화학, 2분기 매출 6863억원…5분기 연속 최대 기록

영업이익 1295억원…전년比 140% 증가
글로벌 공급망 차질로 제품 가격 상승 영향

  • 전희윤 기자
  • 2022-07-28 15:30:19

롯데정밀화학이 주력 제품의 가격 상승과 고른 성장에 힘입어 5개 분기 연속 사상 최대 매출 기록을 이어갔다.


롯데정밀화학은 연결기준으로 2분기 매출이 6863억원, 영업이익이 1295억원을 기록했다고 28일 밝혔다.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매출은 62.7%, 영업이익은 140.3% 각각 증가했다. 1분기와 비교하면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5.2%, 17.4% 증가했다.


글로벌 경기 악화에도 지난해 2분기부터 5개 분기 연속 최대 매출액 기록을 경신했다. 코로나19 등으로 인한 글로벌 공급망 이슈가 경쟁사의 공급 차질로 이어지면서 전반적으로 제품 가격이 상승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롯데정밀화학, 2분기 매출 6863억원…5분기 연속 최대 기록
롯데정밀화학 분기 실적 추이

케미컬 사업 부문의 매출액은 지난해 동기 대비 71.1% 증가한 5577억원으로 집계됐다. 특히 암모니아와 염소 계열 가성소다의 매출 확대가 두드러졌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그린 소재사업 부문 매출액은 1286억원으로 지난해보다 34.2% 증가했다. 이는 지난해 2분기에 완료된 셀룰로스 계열 메셀로스(건축용 첨가제)와 애니코트(의약용 캡슐 원료) 공장 증설 물량의 판매가 본격화됐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롯데정밀화학은 “앞으로도 국제 시장 동향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고부가 스페셜티 제품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를 바탕으로 경영실적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