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현재 읽고 계신 기사는
유료기사 입니다.

비회원도 읽을 수 있는 무료기사로 전환된 후, 소셜미디어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닫기

SK케미칼, 1분기 영업이익 487억원…코폴리에스터 신규 라인 100% 가동

영업익 전년比 40.5% 감소
2분기 제약 제품 라인업 확대 계획

  • 전희윤 기자
  • 2022-05-09 17:59:06
SK케미칼, 1분기 영업이익 487억원…코폴리에스터 신규 라인 100% 가동
SK케미칼 본사 전경. 사진제공=SK케미칼

SK케미칼이 연결 기준으로 올해 1분기 매출 4181억원, 영업이익 487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9일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12.1% 늘었지만 영업이익은 40.5% 줄었다.


그린 케미칼 부문의 코폴리에스터 사업은 신규 라인 100% 가동과 함께 지속적인 신규 용도 개발, 고객 확대로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증가했다. 코폴리에스터 매출은 전년 동기보다 53% 증가한 2110억원, 영업이익은 41% 증가한 267억원을 나타냈다.


제약 사업을 담당하는 라이프사이언스 부문의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20%, 27% 증가한 770억원, 91억원을 기록했다.


다만 백신 사업을 주력으로 하는 SK케미칼의 자회사 SK바이오사이언스의 1분기 실적은 매출 871억원, 영업이익 238억원으로 전년 대비 각각 23%, 56% 감소했다.


SK케미칼 관계자는 “2분기에는 코폴리에스터 고부가가치 제품의 판매 확대와 제약 제품 라인업의 확대가 예상된다”며 “파이낸셜 스토리를 통해 밝힌 ‘그린 소재’와 ‘바이오’ 사업으로의 전환을 위한 투자를 이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