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현재 읽고 계신 기사는
유료기사 입니다.

비회원도 읽을 수 있는 무료기사로 전환된 후, 소셜미디어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닫기

스마일게이트, 금융 계열 분리…글로벌 금융시장 정조준

창립 20주년 맞아 독립 금융그룹 출범
AI·블록체인 접목한 금융 플랫폼 구축
글로벌·초기 투자 강화에도 속도 낼것

  • 정다은 기자
  • 2022-04-13 09:58:50

그룹, 엔터테인먼트, 인베스트먼트, 투자, 크로스파이어, 자산운용, 스타트업, 지배구조, 프로그램, 시장, 게임, 혁신

스마일게이트, 금융 계열 분리…글로벌 금융시장 정조준

스마일게이트 그룹은 올해 창립 20주년을 맞아 독립적인 금융 그룹을 출범시킨다고 13일 밝혔다.


스마일게이트는 우선 지배구조 개편을 통해 스마일게이트 인베스트먼트·스마일게이트 자산운용 등 금융 계열사들을 독립 그룹으로 분리한다. 권혁빈 창업자는 금융 그룹의 비전을 제시하고, 나아가 그룹의 지원과는 별개로 개인적인 지원을 포함한 전폭적인 투자를 단행할 예정이다.


새로운 금융 그룹은 인공지능(AI)·블록체인 등 신기술을 접목한 글로벌 금융 플랫폼을 구축하고, 미국을 포함한 금융 선진국과 인도·중국·아시아 등 신흥 시장에 폭넓게 투자할 예정이다.


엔젤 펀드 등 극초기 단계 기업에 대한 투자 프로그램도 적극적으로 개발한다. 스마일게이트 인베스트먼트는 연내 엑셀러레이터(AC)를 법인 분리해 초기 투자 역량 강화에 나선다. AC, 인베스트먼트, 자산운용이 각각 초기 투자, 전통 벤처 투자, 상장사 및 부동산·해외 투자를 전담한다.


성준호 스마일게이트 그룹 대표는 “올해는 스마일게이트 그룹이 창립 20주년을 맞아 미래의 20년을 구상하는 과정에서 보다 혁신적인 글로벌 금융 분야를 육성하고 발전시키는 원년으로 삼았다”며 “신규 금융 그룹이 독자적인 금융 그룹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역량을 강화하는 한편, 혁신적인 비전을 바탕으로 글로벌 최고 수준의 금융 그룹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투자와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