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현재 읽고 계신 기사는
유료기사 입니다.

비회원도 읽을 수 있는 무료기사로 전환된 후, 소셜미디어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닫기

삼성重 7,000억 규모 LNG운반선 수주

年 목표액 30% 초과 달성

  • 서종갑 기자
  • 2021-12-07 10:28:49
삼성重  7,000억 규모 LNG운반선 수주

삼성중공업(010140)이 버뮤다 지역 선사로부터 2척, 오세아니아 지역 선사로부터 1척 등 총 3척의 액화천연가스(LNG) 운반선(사진)을 수주했다고 7일 밝혔다.


이들 3척의 수주액은 7,339억 원에 달한다. 오는 2025년 1월까지 순차적으로 인도할 예정이다. 이번 계약으로 삼성중공업은 올해 누계 수주 실적을 78척(LNG 운반선 20척, 컨테이너선 44척, 원유 운반선 14척), 118억 달러(약 13조 9,570억 4,000만 원)로 늘렸다. 연간 수주액 목표 91억 달러를 30% 초과 달성했다. 전체 수주 실적 가운데 LNG를 추진 연료로 사용할 수 있는 친환경 선박 비중이 70%(47척, 82억 달러)에 달하는 등 고부가 선박 위주로 수주 잔액을 안정적으로 늘리고 있다고 삼성중공업은 설명했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국제해사기구(IMO)의 온실가스 배출 규제 대응을 위한 LNG 제품 수요는 앞으로도 계속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며 “LNG 기술 초격차 전략을 통해 시장 지배력을 더욱 확고히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