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현재 읽고 계신 기사는
유료기사 입니다.

비회원도 읽을 수 있는 무료기사로 전환된 후, 소셜미디어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닫기

암호화폐 사업 닻 올리는 트위터

가상자산 전담팀 '크립토' 신설

  • 조양준 기자
  • 2021-11-11 17:45:41
암호화폐 사업 닻 올리는 트위터
잭 도시 트위터 CEO. /로이터연합뉴스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트위터가 암호화폐 사업을 본격화하기 위해 전담팀을 신설한다.


10일(현지 시간) 파이낸셜타임스(FT)에 따르면 트위터는 이날 보도 자료를 내고 암호화폐 등 가상자산 전담팀 ‘크립토’를 만든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분산형 암호화폐 업체 등에서 일한 전문가를 팀장으로 영입했다고 전했다.


트위터 공동 창업자인 잭 도시 최고경영자(CEO)는 역시 자신이 세운 모바일 결제 서비스 업체 스퀘어에 2년 전 비트코인 거래를 도입한 바 있다. 그는 “트위터의 미래에 디지털 자산을 접목하고 싶다”는 의사를 종종 표시해왔다. 실제 트위터는 올해 9월 이용자들이 비트코인을 이용해 자신들이 만든 콘텐츠를 보내는 새로운 기술을 도입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그러나 시장에서는 트위터의 암호화폐 사업 성공 가능성을 반신반의하는 분위기도 있다. FT는 “일부 투자자들은 도시가 비트코인에 집착하고 있고 이는 트위터 발전을 저해한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암호화폐 사업이 트위터의 광고 사업에 장애물이 될 수 있다는 의구심도 제기됐다. 도시는 지난해 행동주의 펀드인 엘리엇매니지먼트 측의 만류로 오래 전 암호화폐 투자 기회를 탐색하기 위해 준비했던 아프리카 여행 계획을 취소한 일도 있다. 당시 엘리엇은 회사 경영상의 우려를 제기하며 “(암호화폐 사업을 진행할 경우) CEO를 교체하겠다”고 경고하기도 했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