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현재 읽고 계신 기사는
유료기사 입니다.

비회원도 읽을 수 있는 무료기사로 전환된 후, 소셜미디어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닫기

지역 상생 포스코, 협력사와 '착한 선결제'

2년전부터…취약층 지원 효과도

  • 서종갑 기자
  • 2021-09-15 15:29:18
지역 상생 포스코, 협력사와 '착한 선결제'
이주태(왼쪽) 포스코 구매투자본부장과 협력 기업인 이금옥(오른쪽) 조선내화 대표가 15일 포항 연일시장을 찾아 착한 선결제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사진 제공=포스코

포스코가 협력 기업과 포항 연일시장·광양 중마시장을 찾아 ‘착한 선결제’ 행사를 진행했다고 15일 밝혔다. 포스코와 협력 기업은 지역사회를 돕기 위해 지난 2019년 ‘기업시민 프렌즈’를 출범시켰다.


착한 선결제는 올해로 2년 차를 맞았다. 전통시장, 소상공인 업체 등에 선결제하고 재방문을 약속하는 운동이다. 선결제 후 사용권은 취약 계층에 전달한다. 지역 경제 살리기와 취약 계층 돕기라는 일석이조 효과를 창출하는 것이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선결제 지원 대상과 규모를 확대했다. 결식아동·청소년에게 음식 등을 무상 제공하는 점포도 선결제 대상에 포함한 것이다. 이날 포스코와 협력 기업은 총 4,500만 원을 선결제했다.


이주태 포스코 구매투자본부장은 “기업시민 프렌즈의 착한 선결제 행사가 미약하게나마 소상공인분들께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선한 영향력이 지역사회 내에 전파돼 우리 모두가 나눔의 온정으로 어려운 시기를 극복해나가자”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