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현재 읽고 계신 기사는
유료기사 입니다.

비회원도 읽을 수 있는 무료기사로 전환된 후, 소셜미디어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닫기

군인공제회, 'e-1' 15년 연속 최우수 신용등급 획득

지난해 1,503억 원 순익..금융위기 이후 최대
지급준비율 108.5% 유지..성장성·안정성 확보

  • 김민경 기자
  • 2021-04-08 10:08:30

연기금, 군인공제회, 신용등급

[시그널] 군인공제회, 'e-1' 15년 연속 최우수 신용등급 획득

군인공제회는 신용평가 기관인 나이스 디앤비(NICE D&B)로부터 가장 높은 기업신용등급인 'e-1(AAA)'를 받았다고 8일 밝혔다. 군인공제회는 지난 2007년 이후 15년 연속 최우수 신용등급을 유지하고 있다.


공공기관 입찰용 기업신용평가 등급은 최고등급인 'e-1'에서 'e-10'등급까지 10등급으로 구분한다. 'e-1'등급은 AAA등급 회사채에 준하는 최상위 신용등급이다.


군인공제회는 지난해 1,503억 원의 당기순익을 달성하며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최대 실적을 냈다. 지난해 말 기준 군인공제회의 총자산은 12조6,958억 원으로 전년대비 1조1,179억 원 늘었으며 자본잉여금은 2,746억 원이 증가한 7,382억 원이다. 지급준비율도 108.5%를 유지하고 있다. 모든 회원들이 일시에 일시에 급여금을 청구할 경우에도 전액 지급할 수 있다는 의미다.


군인공제회는 올해 투자사업 시 지분매입 등 직접투자를 확대하고, 단위 투자 사업 규모를 800∼1,000억 원 수준으로 확대하는 등 적극적인 투자를 통해 영업이익을 최대화할 계획이다. 군인공제회는 "우량 실물자산을 비롯한 신성장산업과 미래 4차산업이나 부동산·대체투자 사업을 적극적으로 발굴할 것"이라며 "수익성을 늘려 최고 수준의 신용등급을 지속 유지하겠다"고 밝혔다.


/김민경 기자 mkkim@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