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현재 읽고 계신 기사는
유료기사 입니다.

비회원도 읽을 수 있는 무료기사로 전환된 후, 소셜미디어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닫기

'판교밸리자이' 커트라인 63점…'그들만의 잔치'된 로또 분양

성남 분당구 판교밸리자이 청약 당첨자 발표
당첨 평균 가점 1단지 67.9점 2단지 69.3점 3단지 64.8점 달해

  • 권혁준 기자
  • 2021-01-18 10:03:37
'판교밸리자이' 커트라인 63점…'그들만의 잔치'된 로또 분양
경기도 성남시 고등지구 ‘판교밸리자이’ /자료= GS건설

성남 고등지구에서 나온 '로또 청약'의 주인공들은 이번에도 60점대 고가점 보유자들이었다.

18일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이날 당첨자를 발표한 성남 수정구 '판교밸리자이'의 당첨자 평균 가점은 ▲1단지 67.9점 ▲2단지 69.3점 ▲3단지 64.8점이었다.

3개 단지 전체로 봤을 때 당첨자 최저 가점은 63점이었다. 1단지 전용 60㎡B 타입에서 나왔다. 최고 가점은 79점으로 2단지 전용 60㎡A 타입에 접수됐다.

각 단지별로 최저·최고 가점을 보면 1단지 63점(전용 60㎡B), 75점(84㎡), 2단지 66점(60㎡B), 79점( 60㎡A), 3단지 64점(60㎡A·B), 69점(60㎡A)였다.

한편 당첨 가점이 높게 형성되면서 50점대 청약 통장 보유자들은 일반공급분에서는 명함조차 못 내미는 상황이다. 여기에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 이후 서울 등 수도권 분양 물량은 급감하면서 고가점 통장 적체 또한 심화하고 있다.

앞서 지난 8일 1순위 청약을 받은 해당 단지는 151가구 모집에 9,754명의 신청해 평균 64.6대 1의 경쟁률로 모든 주택형의 청약이 마감됐다. 특별공급 또한 총 199가구 모집에 해당지역·기타경기·기타지역을 합쳐 1만 2,880명이 청약, 평균 64.7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단지 분양가는 전용 60㎡ 5억 7,500만∼6억 6,600만 원, 전용 84㎡ 7억 7,000만∼8억 5,600만 원 수준으로 책정됐다. 지난 2019년 입주한 인근 단지 ‘호반써밋 판교밸리’ 전용 84㎡의 현재 시세가 11억∼13억 5,000만 원인 점을 고려하면 최소 3억 원 이상 낮은 가격이다.


/권혁준 기자 awlkwo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