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현재 읽고 계신 기사는
유료기사 입니다.

비회원도 읽을 수 있는 무료기사로 전환된 후, 소셜미디어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닫기

NXC 김정주, 스페이스X에 1,600만달러 투자

  • 윤민혁 기자
  • 2021-01-13 17:32:13
넥슨 창립자인 김정주 NXC 대표가 일론 머스크의 항공우주기업 스페이스X에 1,600만 달러(약 175억 원)를 투자했다. 한국 투자법인이 스페이스X 주주명부에 이름을 올린 것은 처음이다.

NXC 김정주, 스페이스X에 1,600만달러 투자
김정주 NXC 대표 /NXC

13일 NXC는 지난해 8월 스페이스X가 모집한 19억 달러(약 2조 원) 규모의 전환우선주 신주에 1,600만 달러를 투자했다고 밝혔다. NXC는 국내 자산운용사가 특수목적법인(SPC)으로 투자한 펀드에 참여하는 방식으로 이번 투자에 나섰다고 한다. NXC 관계자는 “일반적인 공모 절차처럼 경쟁을 통해 물량을 배정받았다”고 말했다.

스페이스X는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인 일론 머스크가 설립한 우주 탐사 기업이다. 미국 항공우주국(NASA)과 손잡고 민간 로켓과 우주선을 만들고 있다. 지난해 5월엔 민간 유인우주선 ‘팰컨9’을 국제우주정거장(ISS)으로 보내는 데 성공하기도 했다.

NXC는 국내 최대 게임사인 넥슨 모기업이다. 김 대표는 NXC를 통해 스페이스X 외에도 ICT(정보통신기술) 분야 신사업에 적극 투자하고 있다. 최근엔 국내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인 빗썸 인수전에 뛰어들었다는 소식이 전해지기도 했다.
/윤민혁기자 beherenow@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