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현재 읽고 계신 기사는
유료기사 입니다.

비회원도 읽을 수 있는 무료기사로 전환된 후, 소셜미디어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닫기

제일전기공업 다음달 코스닥 입성

제일전기공업 다음달 공모 돌입
신주모집, 구주매출 각각 145만주 계획
강동욱 대표 247억원 현금 확보

  • 김민석 기자
  • 2020-10-16 16:56:33
[시그널] 제일전기공업 다음달 코스닥 입성

배전기기 제조사 제일전기공업이 기업공개(IPO)를 통해 최대 493억원을 조달한다.

제일전기공업은 IPO를 통해 공모가1만5,000~1만7,000원으로 435억~493억원을 조달한다고 16일 공시했다. 다음달 10~11일 수요예측, 17~18일 청약을 진행할 계획으로 상장주관사는 하나금융투자다. 이번 공모는 신주모집 145만주(공모주식수의 50%)와 구주매출 145만주로 이뤄진다. 신주모집으로 조달한 자금은 시설투자 및 연구개발에 투입할 계획이며 구주매출은 강동욱 대표가 내놓은 145만주로 진행되며 강 대표는 공모가 상단 기준 약 247억원을 확보하게 된다.

1955년 설립된 제일전기공업은 전원공급 연결장치인 배전기구 및 가정용 전기배선기구류 제조를 주요 사업으로 하고 있다. 2010년 가정용 스마트 전기배선기구를 개발로 매출이 급성장했다. 최근 실적도 개선세다. 지난해 매출 1,461억4,800만원, 영업이익 168억6,500만원, 당기순이익 141억 2,600만원을 기록했으며 올해 상반기 실적은 매출 778억5,200만원, 영업이익 115억8,500만원, 당기순이익100억 5,900만원으로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다.
/김민석기자 seo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