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현재 읽고 계신 기사는
유료기사 입니다.

비회원도 읽을 수 있는 무료기사로 전환된 후, 소셜미디어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닫기

아이에스동서, 코엔텍·새한환경 인수한다

E&F PE와 컨소시엄…4일 본계약 체결

  • 조윤희 기자
  • 2020-06-04 16:14:31
[시그널]아이에스동서, <a class='company_link up' href=javascript:companyPop('/StockFS/029960','/StockFS/029960/goingconcern','2')><span>코엔텍(029960)</span></a>·새한환경 인수한다

국내 중견건설업체 아이에스동서(010780)가 산업폐기물 처리업체 코엔텍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4일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코엔텍의 매도자인 맥쿼리코리아오퍼튜니티즈운용(맥쿼리PE)은 우선협상대상자에 IS동서·E&F 프라이빗에쿼티(PE) 컨소시엄을 선정하고 이날 본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거래 대상은 코스닥 상장사인 코엔텍 지분 59.29%와 새한환경 지분 100%다.

숏리트트 후보에 올랐던 TSK코퍼레이션과 함께 유력한 후보자로 꼽혔던 IS동서는 프로그래시브 딜(경매호가 입찰) 형태로 막판까지 가격 협상을 벌이다 승기를 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거래가격은 5,000억원 수준으로 알려졌다.

아이에스동서는 E&F PE와 컨소시엄을 꾸려 인수에 강한 의지를 보였다. 아이에스동서와 E&F PE는 최근 코오롱그룹의 환경사업 계열사 코오롱환경에너지도 공동 투자해 합을 맞춘 경험이 있다. 인수금융을 제공한 KB증권과 산업은행도 투자확약서(LOC)를 제공해 힘을 보탰다.

이로서 맥쿼리 PE는 코엔텍 투자 3년만에 엑시트(투자회수)에 성공하게 됐다. 맥쿼리PE는 2017년 6월 후성그룹으로부터 코엔텍 지분 33.63%를 사들인 뒤 공개매수를 통해 지분율을 끌어올린 바 있다.
/조윤희기자 choyh@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