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현재 읽고 계신 기사는
유료기사 입니다.

비회원도 읽을 수 있는 무료기사로 전환된 후, 소셜미디어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닫기

메디포스트 “줄기세포 무릎치료제 임상 연내 마무리”

  • 임진혁 기자
  • 2020-05-21 09:45:03
메디포스트 “줄기세포 무릎치료제 임상 연내 마무리”
메디포스트 연구원들이 줄기세포 치료제를 개발하고 있다./사진제공=메디포스트
메디포스트(078160)가 줄기세포치료제로 개발 중인 주사형 무릎골관절염치료제(SMUP-IA-01)의 임상1상 환자 투약을 마쳤다고 21일 밝혔다. 회사 측은 연내 임상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메디포스트에 따르면 임상1상 시험에서는 경증부터 중등증 무릎골관절염 환자 12명을 용량별(저용량 3명·중용량 3명·고용량 6명)로 나눠 약물을 투입한 뒤 안전성과 잠재적 유효성을 평가한다. 관절강 내 1회 주사를 투여한 뒤 6개월간 관찰한다. 투여 후 6개월이 지난 임상 참여 환자를 대상으로 하는 5년 장기추적임상시험도 지난 달 시작했다.

메디포스트는 주사형 골관절염치료제 개발 기술인 스멉셀(SMUP-Cell)을 차세대 성장 동력으로 낙점하고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스멉셀 기술을 이용하면 작은 크기의 고효능 줄기세포를 선별해 좋은 특성을 유지하는 특정 환경에서 배양한 뒤, 바이오리액터를 이용한 대량생산이 가능하다. 메디포스트의 한 관계자는 “최근 전염병 우려에도 환자 등록과 투여까지 당초 계획대로 순조롭게 진행된 것은 환자들의 높은 기대감이 반영된 결과”라며 “올 연말까지 임상시험을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임진혁기자 libera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