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현재 읽고 계신 기사는
유료기사 입니다.

비회원도 읽을 수 있는 무료기사로 전환된 후, 소셜미디어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닫기

롯데렌탈, 회사채 수요예측 4배수 몰려... 3,000억원 증액 발행 예정

  • 김민경 기자
  • 2019-10-23 09:49:09
[시그널] 롯데렌탈, 회사채 수요예측 4배수 몰려... 3,000억원 증액 발행 예정

롯데렌탈이 1,500억원 규모 회사채 수요예측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최근 렌터카 업체들의 시장 경쟁이 심화되면서 신용등급 전망이 부정적으로 하향 조정됐지만 연말을 앞두고 회사채 우량등급 선호가 이어지면서 무난하게 흥행했다는 평가다.

23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롯데렌탈은 전날 진행된 1,500억원 규모 회사채 수요예측에서 총 5,900억원의 매수주문을 받았다.

1,000억 규모로 모집한 2년물에는 4배수가 넘는 4,100억원의 자금이 몰렸다. 3년물(500억)에도 1,800억원의 매수주문이 들어와 올해 마지막 자금조달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자금이 몰리자 롯데렌탈은 3,000억원으로 증액해 발행할 계획이다. 이번 모집되는 자금은 롯데렌탈의 운영비로 사용된다.

IB업계의 한 관계자는 “최근 신용등급전망이 떨어지긴 했지만 AA등급이기 때문에 안정적으로 담아가려는 수요가 있었을 것”이라며 “연말을 앞두고 투자심리가 위축되면서 우량채 중심으로 담아가려는 분위기”라고 풀이했다.
/김민경기자 mkkim@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