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현재 읽고 계신 기사는
유료기사 입니다.

비회원도 읽을 수 있는 무료기사로 전환된 후, 소셜미디어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닫기

SCM생명과학, 신테카바이오와 차세대 줄기세포 및 면역세포 치료제 개발 위한 공동연구 협약

  • 박홍용 기자
  • 2019-05-24 09:53:47

SCM생명과학, 줄기세포, 면역세포, 치료제, 공동연구

SCM생명과학, 신테카바이오와 차세대 줄기세포 및 면역세포 치료제 개발 위한 공동연구 협약
이병건(왼쪽) SCM생명과학 대표이사가 23일 정종선 신테카바이오 대표이사와 줄기세포 및 면역세포 치료제와 바이오마커의 공동 연구개발을 위한 양해각서를 맺은 후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SCM생명과학

SCM생명과학은 지난 23일 유전체 빅데이터 기반 신약개발 전문 기업 ㈜신테카바이오와 줄기세포 및 면역세포 치료제와 바이오마커의 공동 연구개발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두 회사는 SCM생명과학의 줄기세포 치료제 기술에 신테카바이오의 유전체 빅데이터 및 인공지능 기반 ‘인실리코’(In Silico, 컴퓨터 시뮬레이션) 임상 플랫폼 기술을 융합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치료제의 효능을 높이는 바이오마커 연구개발과 면역 및 염증질환, 암질환 등의 약물치료 환자계층화를 수행할 예정이다.

SCM생명과학은 최근 아르고스 테라퓨틱스를 인수해 추가된 면역항암세포치료제 개발 파이프라인에도 신테카바이오의 신생항원 발굴 플랫폼을 적용해 공동으로 개인 맞춤형 항암 백신 연구개발을 추진할 계획이다. SCM생명과학은 이번 협약을 통해 회사의 차세대 줄기세포 및 면역세포 치료제 개발의 효율성을 높이는 것과 동시에 맞춤치료도 가능토록 혁신성을 높인다는 전략이다.

이병건 SCM생명과학 대표이사는 “신테카바이오에서 보유하고 있는 인공지능 신약개발 관련 기술을 활용해 차세대 줄기세포 치료제 및 효능 관련 유전체 바이오마커 공동개발에 주력하겠다”며 “특히 인실리코 기술 기반 3D 시뮬레이션을 이용한 저비용 고효율의 임상시험을 통해 개인 맞춤형 항암 면역 치료제 개발기간을 단축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정종선 신테카바이오 대표이사는 “첨단의약품인 세포치료제 분야에서 높은 기술력을 보유한 SCM생명과학과 협업할 기회가 돼 고무적”이라며 “앞으로 양사의 시너지를 극대화하는 연구개발을 통해 차세대 신약 개발에 앞장설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박홍용기자 prodig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