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현재 읽고 계신 기사는
유료기사 입니다.

비회원도 읽을 수 있는 무료기사로 전환된 후, 소셜미디어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닫기

베트남 공략 나선 현대엘리베이터…현지 업체 280억 투자

엘리베이터 설계시공 건설사 지분 11.31% 취득
현지 엘리베이터 수요 증가 추세

  • 김민석 기자
  • 2019-03-15 17:50:58
[시그널] 베트남 공략 나선 현대엘리베이터…현지 업체 280억 투자

현대엘리베이(017800)터가 베트남 시장 공략 강화를 위해 현지 건설업계 순위 2위 건설사에 280억원을 투자했다. 베트남 건설 시장에 국내 업체 진출이 늘고 자연스레 엘리베이터 수요가 증가하면서 관련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서다.

15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현대엘리베이터는 베트남 건설회사인 호아빈 컨스트럭션 그룹(HoaBinh Construction Group) 지분 11.31%를 280억원에 인수했다. 해당 업체는 엘리베이터 설비 시공 능력도 보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딜은 국내 EY한영 회계법인이 주관했다.

국내 건설사들은 베트남에 앞다퉈 진출하고 있다. 현대건설·대우건설·GS건설·포스코건설 등은 침체 된 국내 건설 시장을 대신해 베트남을 공략 중이다. 현지 신도시 건설은 물론 철도 등 인프라 건설도 하고 있다. 현대엘리베이터는 현지 업체에 대한 지분투자를 통해 신규 시장에 보다 쉽고 빠르게 공략할 수 있을 전망이다.

현대엘리베이터는 “호아빈과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베트남 시장 확대의 새로운 기회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민석기자 seo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