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현재 읽고 계신 기사는
유료기사 입니다.

비회원도 읽을 수 있는 무료기사로 전환된 후, 소셜미디어에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닫기

LGU+ "청구서 플레이 하세요"

국내 최초 영상청구서 도입

  • 강동효 기자
  • 2019-01-15 17:18:08
LGU+ '청구서 플레이 하세요'
LG유플러스 모델이 영상청구서를 홍보하고 있다./사진제공=LG유플러스

통신요금을 영상과 음성으로 설명해주는 영상청구서가 국내에 처음 도입된다.

LG유플러스는 이동통신 신규가입자와 기기변경 고객, 결합상품 가입자 등을 대상으로 첫 달 요금청구서를 영상으로 제공한다고 15일 밝혔다. 영상청구서는 가입일부터 말일까지 요금 산정기간, 다음 달부터 청구될 예상 요금, 고객이 가입한 요금제 혜택과 결합상품 내역 등 핵심정보와 문의 사항을 담아 2분 안팎으로 구성돼 있다. 독일 보다폰과 미국 AT&T에서 사용하는 형태와 유사하며 LG유플러스는 시스템을 LG CNS, 아이비컴텍과 공동 개발했다.

LG유플러스가 이 같은 영상청구서를 도입한 이유는 기존 문서형 청구서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한 목적에서다. LG유플러스에 따르면 고객센터 문의 전화 가운데 20~30% 가량은 요금 관련 단순 문의이며 상당수가 문서형 청구서를 보고 이해하기 어려워 고객센터에 전화한 것으로 분석됐다. 앞으로 영상청구서를 도입하면 고객센터에서 월 평균 2만 콜 가량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장상규 LG유플러스 고객서비스그룹장은 “신규 가입이후 첫 달은 30~31일이 아닌 사용일수만큼 요금이 청구되는데 이러한 내용을 몰라 고객센터에 요금문의를 하는 경우가 있다”며 “앞으로 영상과 음성을 도입하면 단순 문의가 상당히 줄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LG유플러스는 특히 60대 이상의 고객에겐 영상 재생시간도 80% 수준으로 느리게 재생해 이해도를 높일 계획이다.

이에 따라 LG유플러스 신규 이용자와 결합상품 변경 고객은 영상청구서를 시청할 수 있는 URL을 포함한 문자메시지를 받게 된다. URL을 클릭한 뒤 주민등록번호 앞 6자리를 입력하면 영상청구서 시청 페이지로 자동 연결된다. URL은 다음 달 말일 이후 자동으로 삭제되며, LG유플러스 고객은 모바일 데이터 사용에 따른 별도 과금이 없다./강동효기자 kdhyo@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본 사이트에 게재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